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충청북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시, 초정행궁에서 즐기는 반찬등속 음식감상회 개최
- 궁중음식과 반찬등속 음식으로 차린 전통 상차림 체험 -
기사입력  2021/05/28 [10:38]   김동관 기자

     반찬등속 음식감상회 안내 리플렛

 

청주시가 초정행궁에서 즐기는 반찬등속 음식감상회를 개최한다.

 

시는 시민들에게 초정행궁과 아울러, 100여 년 전 우리 지역의 음식문화 기록인 반찬등속을 널리 알리고자 이달 29일부터 다음 달 27일까지 초정행궁에서 즐기는 반찬등속 음식감상회를 연다.

 

이번 행사는 매주 토일요일 오전 1130, 오후 1시 두 차례 진행된다.

 

음식감상회 구성은 세종임금이 드셨던 구선왕도고죽과 곁들임 찬으로 꾸민 식전 상차림 <죽상> 마늘짠지가 들어간 떡갈비와 북어짠지로 만든 잡채, 약주로 차린 <주안상> 진니국밥과 반찬으로 차린 <진지상> 달콤한 박정과, 바삭한 산자, 달걀지단 인절미로 차린 <다과상> 등 총 4코스로 구성했다.

 

1회 참여 인원은 10명으로 모든 행사는 예약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초정행궁 홈페이지(http://crs.cjsisul.or.kr/com/pubPortal.do) 공지사항과 전화(010-3050-5009)를 통해 예약하면 된다.

 

체험비는 1인 당 2만 원으로 음식감상과 시식을 할 수 있다.

 

이번 초정행궁 수라간에서 열리는 반찬등속 음식감상회는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을 위해 체험행사에 따른 발열 체크, 안심콜 방문등록, 칸막이 설치, 철저한 소독 환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운영한다.

 

첫날인 29일 음식감상회에는 한범덕 청주시장이 참석해 음식을 감상하고 시식에 참여할 예정이다.

 

충북유형문화재 제381반찬등속1913년 청주 상신리 진주강씨 집안의 며느리에 의해 고 한글체로 쓰인 조리서다.

 

청주지역 양반가의 음식 만드는 방법이 기록돼 당시의 식문화는 물론 생활상을 엿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100여 년 전 청주지역의 풍속과 언어, 역사, 교육 등 여러 분야에서 연구 가치가 높은 귀중한 자료다.

 

 

/ 김동관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마스크가 최고의 백신이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