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치/행정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천안시의회, 제264회 정례회 행정사무감사 건설교통위원회 권오중 위원장 ‘이용자가 만족할 수 있는 대중교통이 되기를...’
기사입력  2023/11/29 [14:42]   이선희 기자

 

     권오중 천안시의원

 

천안시의회는 27일부터 125일까지 예정된 행정사무 감사 일정 3일 차에 돌입했다. 권오중 건설교통 위원장은 대중교통과 감사 중 이용자가 만족할 수 있는 대중교통이 되어야 한다며 천안 시내버스 요금과 서비스에 관한 문제점을 지적하고 개선을 요구했다.

 

권오중 위원장은 천안시 시내버스 요금은 성인 1,600, 청소년 1,280, 어린이 800원으로 서울, 경기 등 주요 광역시와 비교하여 성인은 100~400, 청소년은 80~380, 어린이는 100~400원 높으며 이는 전국에서 가장 높은 요금으로 운영하고 있다고 설명하고, “2022년 시내버스 운행 만족도 설문조사에 따르면 시내버스 과속 난폭운전과 급출발, 급정거 등에 대한 불만 응답은 무려 76.5%에 달했고 배차시간, 친절도 등의 항목 또한 높은 불만족 수치를 보였다라며 높은 요금에 반해 낮은 서비스 만족도에 안타까움을 표했다.

 

이어서 권오중 위원장은 천안시 시내버스 보조금은 2021442, 2022484, 2023412억으로 많은 운행 및 손실 지원을 하고 있음에도 지속되는 시내버스 서비스 불만에 대해서는 개선이 되지 않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마지막으로편리하고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해 시민들이 가진 시내버스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개선해야 한다, “서비스 향상을 위한 정책 수립과 버스업체 운수업자 의식개선을 위한 다양한 교육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 이선희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63회 성웅 이순신 축제 폐막식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