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충청남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속가능한 홍성형 원도심 재생사업, ‘주민이 주인공’
기사입력  2021/02/19 [10:59]   송재현 기자

    협약식 기념단체사진


홍성군이 주민이 주인되는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주민참여기반을 확대하며 침체된 농어촌지역과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는다
.

 

군은 그동안 주민협력과 소통을 통해 지역공동체 의식이 회복되고 지속가능한 도시 성장 기반을 마련할 수 있다는 핵심목표 아래 홍성군도시재생지원센터와 도시재생대학, 청년워크숍, 주민참여 공모사업 등을 운영하며 주민 참여유도와 역량강화에 힘써왔다. 그 결과 지난 2018년 남문동마을 도시재생뉴딜사업 공모에 선정됐으며 지난달 광천읍 원촌마을이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도시재생예비사업 공모에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올해에는 주민 주도의 사업 개발추진을 위해 그동안 주민역량강화의 성과를 바탕으로 다양한 주민참여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주민참여 공모사업인으라차차 도시활력찾기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청년창업 프로그램, 마을기업 설립 지원사업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광천읍 원촌마을 도시재생예비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며 지역 활력증진을 위한 시설을 조성하고 주민참여를 기반으로 한 활력프로그램을 운영하여 향후 공모사업에 대한 초석을 마련할 계획이다.

 

군은 주민들이 주인의식을 가지고 도시재생사업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도시재생지원센터, 주민협의체와 민관협력체계를 강화하고 행정예산 지원의 뒷받침해 도시재생사업이 성공적으로 뿌리내릴 수 있는 밑거름 역할을 할 예정이다.

 

라대경 도시재생과장은지속가능한 원도심 활성화는 수요자 중심의 계획 수립과, 지역 공동체 활성화 및 주민참여가 필수적이므로 많은 주민의 관심이 꼭 필요하다. 현재 홍성읍 오관2리 동문동마을과, 광천읍 원촌마을 재생을 위한 활성화계획을 수립중이며, 국토교통부 도시재생뉴딜 정책 및 공모 일정에 맞춰 순차적으로 신청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 송재현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마스크가 최고의 백신이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