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충청남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산시, 기업하기 좋은 도시! 꿈이 넘치는 도시로!
- 기업 입주 기반 인프라 구축, 디지털 선제 대응 경쟁력 UP! UP! -
기사입력  2021/02/19 [10:14]   송경호 기자

    대산공단 야경


서산시가 코로나
19로 세계적 경기침체 가운데 지난해에 이어 올해 역시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한다. 맹정호 서산시장의 강한 의지기도하다.

 

18일 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해 대열보일러 312, 듀링 180, 마성산업121억 등 22기업과 총 840여억 원의 신증설 및 이전 투자 유치 성과를 올렸다.

동림종합-100, 섬마을-30억 농업회사충서·타라-35, 느티나무-15, 삼기이브이-10억 등

 

투자가 완료되면 390여 명의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기대된다.

 

올해 역시 기업 유치를 위한 총력전을 펼칠 준비를 마쳤다.

 

시는 20개 기업 유치를 목표로 지방투자촉진보조금 지원 등 행·재정적 지원을 확대하고 우량 중소기업 및 유망 기업들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유치활동을 벌인다.

 

우선, 지능형 스마트공장확산을 위해 관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제조 과정에 정보통신기술을 적용한 지능형 공장 지원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제조 과정(기획, 설계, 유통·판매 등)을 정보통신기술(ICT)로 통합하고 인간과 기계를 유기적으로 연결해 제품을 생산하는 공장

 

디지털경제로의 패러다임 변화에 선제적 대응하고 관내 기업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산업단지 공공폐수 안정 처리 지원을 위해 오토밸리와 인더스밸리 산업단지에 지곡중계펌프장에서 대죽공공폐수처리장까지 매설된 폐수연계관로(22.5) 기술진단도 실시했다.

 

2월부터 5천만 원을 투입해 관로 시설 개선도 추진한다.

 

또한, 명천수석농공단지의 도로, 가로등, 관리사무소 등의 노후기반시설 개선에 37천여만 원을 투입해 입주기업과 이용객의 안전과 이용편의를 도모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시는 산업(농공)단지 입주기업 생산품 홍보책자 제작·배부 입주기업 코로나19 애로사항 모니터링 대산 임해지역 해수담수화 사업 대산공단 폐수 통합처리시설 설치 농공단지 관리 및 활성화 지원 조례 제정 등을 추진해 최고의 투자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맹정호 서산시장은코로나19라는 미증유의 경기침체와 제조업 불황 속 우리 시만의 전략적 기업유치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송경호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마스크가 최고의 백신이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