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충청남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홍동면-해피타트, 독립유공자 후손에 ‘새 집’ 선물
독립유공자 후손의 노후주택 리모델링 및 가전제품 기증
기사입력  2020/06/30 [10:55]   오기섭 기자

 

     홍성군청 전경


지난 30홍동면(면장 김종희)은 운곡마을에 사는 독립유공자 후손 최숙자 씨(금마면 3.1운동유족회 회장) 자택에서 사랑의 집 고쳐주기 사업을 완료하고 입주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석환 홍성군수, 윤형주 한국해비타트 이사장, 이준식 독립기념관장, 김원웅 대한광복회장, 이동희 충남서부보훈지청장, 윤마태 한국해비타트 충남세종지회장, 홍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원, 자원봉사자, 지역주민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집 고쳐주기 공사는 지난 69일부터 29일까지 진행됐으며 최숙자 씨의 40년 된 주택 지붕과 내 외부, 화장실, 주방, 처마 수리 등 전체적인 리모델링을 실시했다.

 

최숙자 씨는 1919년 홍성군 금마면에서 3·1운동에 참여했던 애국지사 최중삼 선생의 후손으로 71세 고령의 어려운 생활 속에서도 독립유족회를 이끌며 봉사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 날 최숙자씨는그동안 집이 누추하고 오래돼서 추위에 떨며 겨울을 보냈는데 올해는 따뜻하게 보낼 수 있을 것 같아 기쁘다며 주택 리모델링을 지원해준 한국해비타트와 홍동면행정복지센터 등 모든 분들께 거듭 감사를 표했다.

 

또한 이날 홍동면 출향기업인이자 홍동면 명예면장인 노석순 원영건업 회장이 세탁기, 에어컨, TV 300만 원 상당의 가전제품을 후원하며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개최된 행사가 더욱 빛을 발했다.

 

김종희 면장은 희생과 헌신을 통해 보여준 독립유공자의 나라사랑 정신에 보답하고자 노후주택 고쳐주기 사업을 지원해준 한국해비타트께 감사드린다라며 앞으로도 국가 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에 보답하는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여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오기섭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