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치/행정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로나19 상황에서 지역 소상공인 외면한..대기업 건설사 규탄 성명서
기사입력  2020/06/29 [17:15]   이선희 기자

 

     천안시의회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되면서 지역 소상공인들이 겪고 있는 어려움은 생존을 위협할 만큼 심각하다.

 

천안시의회는 지역경제 회생을 위한 실효성 있는 정책 발굴에고군분투하고 있다.

 

행정부도 소상공인들을 살리기 위해 소상공인 지원책을련하느라 여념이 없는 현 시점에서 7월에 분양을 앞두고 있는천안시 서북구 성성동 푸르지오 4차 아파트가 고분양가 책정으로시민들의 부담을 가중시키는 것도모자라 공사현장 내에 대기업 직영 건설현장식당 운영으로 지역 음식점 이용을 원천 차단한다는 것은 소상공인에 대한 전형적인 대기업의 횡포이다.

 

천안시원도심정비사업연합회가 코로나19사태로 지역경제회생을위해 시공사 식당을 운영하지 않고 인근 식당을 이용하는데 적극 동참하는 것과 상반되는 대기업 직영 건설현장식당운영이라는대기업건설사의 횡포에 대해 천안시의회는 시민의 대의기관으로써 강력히규탄하며 다음과 같이 입장을 밝힌다.

하나, 서민들의 어려움을 등한시한 대기업 건설사의 고분양가

책정을 재고할 것을 촉구한다!

 

하나, 대기업 건설사는 코로나19 사태에서 지역 소상공인을두 번 죽이는대기업직영 건설현장식당운영 계획을즉각철회하라!

 

하나, 대기업 건설사는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지역음식점 이용과 지역 상점 이용을 권장하는 계획을 수립하라!

 

 

2020629

 

천안시의회 의원 일동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