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아산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인공지능(AI) 선별관제로 도시안전 책임진다.
- 물샐틈없는 촘촘한 화상 방범순찰 가능ㅡ
기사입력  2020/06/25 [13:36]   이선희 기자

 

    아산시 도시통합운영쎈터 모습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CCTV 스마트 선별관제 시스템 구축을 마치고 629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한다.

 

해당 시스템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인공지능(AI) 딥러닝 기반의 소프트웨어로 물샐틈없는 촘촘한 화상 방범순찰이 가능하다.

 

CCTV 영상 내 움직이는 사람, 차량 등 객체만을 식별해 선별관제 하는 기능과 영상 내 발생한 쓰러짐, 배회, 침입 등 이상행동을 감지해 관제요원에게 팝업형태로 알려주는 방식이다.

 

모든 CCTV 영상을 화면에 표출해 관제해야 했던 기존 모니터링 시스템(VMS)에 비해 객체의 특정 움직임과이상행동이 발생한 화면만을 표출해 주는 방식으로 관제 효율을 극대화 했다.

시는 연말까지 영상 내 객체 조건을상세히 설정·검색할 수 있는 고속 영상검색 기능을 시스템에 추가할 계획이다.

추가기능이 구현되면 사건 발생 현장의 영상을 검색할 때 짧은 시간 내 원하는 영상을 찾을 수 있게 돼 신속한 사건 사고 수사 해결에도 큰 도움이 된다.

시는 현재 300CCTV에 스마트 선별관제 시스템을 적용했으며, 2022년까지 1000대까지 늘려 관제요원 80명을 배치하는 효과는 물론, 인건비 33억원의 예산 절감 효과를 얻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스마트 시티의 IT 핵심 기술인 인공지능 학습(딥러닝) 기술을 적용한 스마트 관제시스템을 도입 구축해 아산시민이 보다 안전하고 편안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공공안전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이선희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