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기고/컬럼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산물(農産物) 절도예방을 위한 방법제시!
- 서산경찰서 해미파출소 경위 방준호 -
기사입력  2020/06/08 [10:20]   송경호 기자

▲ 방준호 경위(서산경찰서 해미파출소)  

본격적인 여름에 문턱에 들어서면서 요즘 농촌의 들녘에는 마늘, 양파 등 각종 농산물을 수확하는 농민들의 손길이 분주하기만 하다. 그러나 농민들이 피땀 흘려 가꾼 농산물을 하루아침에 도난당하는 사례가 가끔 발생하고 있어 안타까움을 금치 못하고 있다.

 

우리 경찰에서는 도난 방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지만 갈수록 농산물 절도의 형태가 다양화 지능화 되면서 농심은 점점 타들어 가기만 한다.

 

지구대. 파출소에서는 마늘, 양파, 등 농산물이 많은 들녘과 저장창고에 대하여 부단한 탄력순찰과 함께 농민들 상대 외지 차량 기록부 비치 등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으나, 근본적인 절도예방을 위해서는 농민들 각자가 스스로 지키겠다는 자위 방법 체제 구축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필자는 농산물 절도예방을 위한 방법 몇 가지를 제시하고자 한다.

 

첫째 : 농민들은 집을 비울 때는 이웃 간에 서로 봐 주고 주요 길목에는 CCTV를 설치하는 등 방범 협력체계를 구축하여야 한다.

 

둘째 : 농산물 보관창고에는 경보기와 방범창 및 잠금장치를 설치하여야 한다.

 

셋째 :관할 경찰서에서 시행하고 있는 사전예약 순찰 제를 적극적으로 활용해야 할 것이다. 사전예약제 순찰 제란 마을주민들이 단체관광이나 경조사 참석 등으로 집을 비울 시 관할 지구대나 파출소에 신청하는 제도로써 신청하면 해당 날짜에 경찰관들이 마을 주변을 집중적으로 순찰하는 제도로 절도 피해에서 보호할 수 있는 방법의 하나다.

 

필자가 위에서 제시한 3가지 방법과 함께 농민들이 피땀 흘려 가꾼 농산물에 대하여 기쁨을 만끽할 수 있도록 우리 모두 하나의 마음으로 농산물 절도예방에 관심을 갖고 부단히 노력한다면 절도는 다소나마 감소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 서산경찰서 해미파출소 경위 방준호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