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충청남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예산군, 윤봉길 의사 일대기 그린 뮤지컬 ‘워치’ 피날레
- 윤봉길 의사의 정신 마음에 새기는 계기 마련 -
기사입력  2019/10/04 [09:58]   김선우 기자

 

     " 워 치 " 공연 모습


예산군 출신 윤봉길 의사의 이야기를 담은 뮤지컬 워치2일 예산군문예회관에서의 공연을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뮤지컬 워치는 윤봉길 의사와 홍커우 공원 거사를 다루는 사실과 가상의 이야기를 결합한 팩션뮤지컬로 예산군과 충청남도가 주최하고, 충남문화재단이 3·1 평화운동 100주년을 맞아 기획한 공연이다.

 

뮤지컬 워치의 주인공 윤봉길역은 조성윤 배우, 미래를 예견하는 초능력자 박태성역은 정원영 배우가 각각 맡았고, 한인애국단 구혜림역은 스테파니로 잘 알려진 김보경 배우가 맡았다.

 

뮤지컬 워치는 지난 910일부터 15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에서 공연된 바 있으며, 지난달 26일 충남도청 문예회관 공연에 이어 2일 윤 의사의 고향인 예산군문예회관 공연을 마지막으로 막을 내렸다.

 

이날 공연에서는 윤 의사의 일대기를 담은 음악의 선율과 더불어 배우들의 열띤 연기가 펼쳐져 관람객들의 큰 박수갈채를 받았다.

 

황선봉 군수는 윤봉길 의사의 고향인 예산에서 뮤지컬 워치의 마지막 공연을 관람하게 돼 그 의미가 남다르다이번 공연을 통해 윤봉길 의사의 정신이 우리 마음에 새겨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김선우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의 테마관광(여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