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충청남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홍성군 갈산면, 도농직거래로 1억3천만 원 수익 창출!
기사입력  2019/09/11 [12:03]   채원병 기자

 

  갈산면 도농직거래장터 모습


충남 홍성군 갈산면행정복지센터는 갈산농협
(조합장 이의수)과 함께 농수산물 도농직거래 장터를 운영해 13천만 원의 농산물을 판매했다고 밝혔다.

 

지난 2003년부터 자매결연을 맺은 성동구 금호1가동에서 8월 말부터 9월까지 총 4회에 걸쳐 실시한 이번 행사는 추석을 맞아 갈산면에서 생산된 40여 개 농축산물을서울 성동구 금호1가동 벽산아파트 외 3개 지역에판매했다.

 

특히 정육(한우, 한돈)은 우수한 등급만을 선별해 판매해 사람들이 줄을 서서 사 갈 정도로 인기가 좋았으며, 햅쌀과 건고추, 고구마 또한 완판되는 쾌거를 이뤘다.

 

또한 지난 4일에는 금호1가동 벽산아파트 단지에서 실시한 직거래장터에 이흥종 갈산면장을 비롯한 직원들도 참여해 접수와 판매를 도왔으며 동사무소를 방문하여 올해 수확한 햅쌀 3kg 30포를 전달했다.

 

이흥종 갈산면장은 농특산물 직거래 행사를 통해 지역 농특산물 판로 알선, 거래 장터 운영과 함께 주민과 청소년들에게 도농 체험의 기회를 줄 수 있는 방안을강구해 갈산면과 금호1가동 간의 교류가 활발히 이루어 질 수 있도록 가교 역할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장곡면도 지난 5일과 6일 자매결연 지역인 서울 양천구 양천공원에서 도농직거래장터를 열고 새우젓, , 도라지 액상차 시식회와 농특산물 70여 품목을 판매해 3,500여만 원의 수익을 올리며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했다.

/ 채원병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의 테마관광(여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