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충청남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채종포산 벼 종자 18일부터 농가 공급
- 삼광, 새일미 등 2개 품종 -
기사입력  2019/03/15 [13:41]   박대규 기자

 

▲     당진시농업기술센터 전경


당진시는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 석문간척지에 소재한 직영 종자채종포에서 생산한 벼 종자 105톤을 18일부터 지역 농가에 공급한다고 밝혔다.

 

공급대상은 센터 종자개발팀에 벼 종자를 신청한 농가로, 공급 품종은 지난해 재배된 삼광과 새일미 2개 품종이다.

 

공급가격은 2018년산 정부 보급종 미소독분 공급가격의 85% 수준인 2038430원으로, 소포장 돼 농가에 공급한다.

 

또한 올해 벼종자 공급은 농업인이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카드결재시스템을 구축해 현금을 직접 받지 않고 카드로 결재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이번에 공급되는 벼 종자는 발아율이 94.5%로 국립종자원 발아율 합격기준인 85%보다 높으며, 벼 품종 유전자 분석을 통해 혼종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관리해 품질이 매우 우수한 고품질 종자다.

 

2013년 전국 최초로 설립된 당진시 종자운행은 벼종자 채종포를 운영해 당지역 소요량의 약 13.2%에 해당하는 우량 벼종자를 생산해 보급하고 있다.

 

센터 관계자는 “18일부터 농가 공급을 위해 포장작업 등 만반의 준비를 모두 마무리 했다우량종자 보급으로 밥맛 좋은 당진쌀의 명성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박대규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의 테마관광(여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