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충청남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안군, 지적재조사 사업 ‘평천지구 완료! 상옥지구 시작!’
- 태안 평천지구 지적재조사 측량 완료, 534필지 경계·면적 확정 -
기사입력  2019/03/14 [16:04]   박종원 기자

 

▲     태안군청 전경


태안군이 2030년까지 연차적으로 추진 중인 지적재조사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군은 지난해부터 추진한 태안읍 평천지구지적재조사 측량을 완료하고 지난 13일 태안군경계결정위원회를 개최, 534필지 총 538,634.8에 대한 경계 및 면적을 결정했다.

 

지적재조사 사업은 토지의 실제 현황과 일치하지 않는 지적공부의 등록사항을 바로잡고 종이에 구현된 지적을 국제표준인 세계측지계 좌표로 등록함으로써 기존의 아날로그 지적을 디지털 지적으로 전환하는 국책사업이다.

 

태안읍 평천리 14-2번지 일원인 평천지구는 경계분쟁소지를 해소하고자 지난해 3월말 충청남도지사로부터 지적재조사 사업지구로 지정·고시된 바 있다.

 

이에 군은 재조사에 착수해 토지현황조사 및 측량을 완료하고, 지난해 12월말 지적확정예정조서를 토지소유자에게 통보했으며 의견수렴 등의 절차를 거쳐, 이번 태안군경계결정위원회의 의결로 경계를 결정지었다.

 

경계결정 결과는 토지소유자에게 통보된 후 60일 간의 이의신청 기간이 주어지며 이의신청이 없으면 경계결정위원회의 결정대로 경계가 확정된다.

 

한편 군은 지난해 말 지정·고시된 태안읍 상옥지구(1035,338)’에 대한 지적재조사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군은 상옥지구에 대해 이달 측량을 시작으로 올해 안에 경계를 확정하겠다는 방침이며, 특히 토지소유자가 측량비 부담 없이 토지의 경계확인 등 지적행정 서비스를 우선 제공받도록 하고 지적불부합지 정리를 통해 토지의 활용 가치를 높이는데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지적재조사 사업은 효율적인 토지 관리를 가능케 하고 경계분쟁 소지도 해소해 군민 재산권 보호에 큰 도움이 된다평천지구에 이어 상옥지구의 지적재조사 사업도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군 민원봉사과 지적재조사팀(041-670-2060, 2062)으로 문의하면 된다.

 

/ 박종원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의 테마관광(여름)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