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경기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공항 가지 않고도 출국수속 가능… 고양시, 도심공항터미널 유치 나서
- 10분 만에 항공수속, 수하물 접수 미리 가능한 도심 속 공항 -
기사입력  2019/03/11 [14:11]   손영택 기자

 

▲     고양시청 전경


고양시가 경기북부 최대의 교통 거점이 될 도심공항터미널을 유치하기위한 본격 행보에 나섰다.

 

이를 위해 고양시는도심공항터미널 도입방안에 대한 연구용역을 실시했으며 이 결과를 바탕으로 국토교통부 등에 터미널 유치를 적극 건의할정이다. 일산테크노밸리, 킨텍스 유보지 활용과 GTX-A 복합환승센터연계 등의 다양한 전략도 모색 중에 있다.

 

도심공항터미널은 공항에 일찍 가서 긴 줄을 서지 않아도 도심 안 공항터미널에서 10분 만에 간편하게 항공 수속과 수하물 접수를 마칠 수 있는시스템이다. 공항까지는 리무진으로 이동해 전용 통로로 빠르게 출국한다.

 

현재 국내에 운영 중인 도심공항터미널은 서울역, 코엑스, 광명역 3곳으, 바쁜 도시민들의 이용수요가 점차 급증하고 있는 상황이다.이에따라 경기 북부에도 공항터미널을 유치하자는 여론이 일고 있다.

 

향후 한반도 평화무드가 무르익고 경의선이 문산~개성~신의주까지 통된다면터미널의 효용성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접경지역유일의 공항터미널이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킨텍스 인근에는 국제적인 마이스산업 활성화를 위해 도심공항터미널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하고 있다. 나아가 고양시는접경지의 대도시로서 최적의 입지와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국제 출국수속뿐만 아니라 향후 남북 간 출경 수속이 도심공항터미널에서 한 번에가능해진다면, 고양시는 경제협력과 민간교류가 활발하게 이뤄지는 교두보가될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이재준 시장은 도심공항터미널 유치는 정부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 아직 밑그림을 그려가고 있는 상태지만, 차근차근 유치를 준비해킨텍스 일대 비즈니스 배후시설과 시너지를 발휘하고 지역경제 파급효과를거둘 수 있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 손영택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당진 왜목마을 일출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