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충청남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의 노래’ 마침내 탄생했다
- 5일 충남의 노래 공모전서 대상 ‘거꾸로프로젝트’ 최종 선정 -
기사입력  2020/10/06 [16:31]   이선희 기자

 

     대상 수상작 거꾸로프로젝트 '충남의 노래' 공연 모습

 

충남의 노래전국 공모전에서 거꾸로프로젝트의 충남의 노래가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충남도는 지난 5일 충남의 노래 전국 공모전 본선에서 본선 진출 10팀 가운데 거꾸로프로젝트의 충남의 노래를 대상으로 선정했다.

 

충남의 노래 공모전은 우리도에 대한 자부심과 긍지를 느낄 수 있도록 220만 도민을 대표하는 충남의 노래를 시대 변화에 맞춰 새롭게 만들기 위해 마련했다.

 

전국 254팀이 참여한 이번 공모전에서는 1차 예선을 통해 21팀을 뽑고, 2차 예선에서 본선 진출 10팀을 가렸다.

 

본선 진출팀은 뭉클한 가족 충남여행배성윤 , 충남!’ 92(구이) ‘안녕, 충남제이-(Jay-B) 밴드 위드(with) 충남거꾸로프로젝트 충남의 노래타래 충남의 노래정다와 아름다운 충남신주형 충남에서 꽃 피우리라아름불휘 중창단 함께 사는 충남이야볼레드 합창단 행복한 충남이다.

도는 대학교수, 가수·프로듀서, 도의원 등 7명으로 구성한 심사위원단을 통해 예술성, 창의성, 적절성, 대중성, 완성도 등을 종합 평가했다.

 

최종 심사 결과, 거꾸로프로젝트의 충남의 노래가 대상을 수상했다.

 

거꾸로프로젝트의 충남의 노래는 충남의 역사와 상징, 미래를 따라 부르기 쉬운 멜로디로 작곡한 노래다.

 

최우수상에는 배성윤의 , 충남!’, 우수상에는 뭉클한 가족의 충남여행과 제이-비 밴드의 위드 충남이 각각 이름을 올렸으며 나머지 본선 진출 4팀은 장려상을 수상했다.

 

시상 규모는 대상 13000만 원, 최우수상 11000만 원, 우수상 2팀 각 500만 원, 장려상 6팀 각 100만 원 등 총 5600만 원이다.

 

도는 오는 12월까지 이번 공모전 대상 곡을 충남의 노래로 제정하기 위한 절차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양승조 지사는 이번 공모전에 대해 새로운 충남의 노래를 새로운 방식으로 만들어 보자는 의미라면서 우리도의 역사와 미래, 꿈과 희망, 도민의 정체성을 다시 한 번 일깨우고, 앞으로 나아가자는 의지를 담았다고 말했다.

 

이어 여러 사람의 힘과 뜻이 모여 새로운 노래가 탄생하듯 우리 도정도 도민과 함께 새로운 100년을 만들어가고자 한다며 충남의 노래에 관심을 준 모두에게 감사를 전하고, 수상자들을 축하했다.

 

 

/ 이선희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