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뉴스 > 경기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원시·경기도 재난기본소득 31일까지 꼭 신청해야
ㅡ시·도 재난기본소득 신청 마감…8월부터는 신청 불가하니 ‘유의’ㅡ
기사입력  2020/07/28 [11:14]   김동관 기자

 

    수원시청 전경


오는 31일 수원시와 경기도의 재난기본소득 신청 접수가 마감된다.

 

이에 따라 8월부터는 재난지원소득을 신청할 수 없으니 아직 신청을 하지 않은 수원시민들은 31일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을 서둘러야 한다.

 

726일 기준 수원시 재난기본소득은 신청대상(1192858) 1163668명이 신청해 아직 2.5%에 해당하는 29190명이 신청을 하지 않은 상태다.

 

아직 신청하지 않은 수원시민은 주소지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지역화폐인 수원페이 또는 현금 계좌이체로 10만원의 재난기본소득을 받을 수 있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은 신청대상 1192512명 중 96.6%가 신청(723일 기준)했으나 아직까지 4737(3.4%)이 미신청 인원으로 집계됐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하려면 주소지 행정복지센터나 수원시내 농협은행 지점을 방문해 선불카드로 받아야 한다.

 

특히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의 경우 사용기한이 831일까지로 정해져 있어사용에 유의해야 한다.

 

6월 이전에 신청한 시민들은 승인일로부터 3개월간 사용기한이 주어지는 만큼 사용기한이 마무리되기 전에 잔액을 소진해야 한다. 예를 들어 428일에 최초로 지급안내 문자를 수신했다면 사용은 727일 마감된다.

 

지난 61일 첫 신청을 시작했던 외국인 재난기본소득도 31일 신청을 마감한다. 외국인의 경우 11454명 중 1368명이 아직 신청하지 않았다. 체류지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하면 선불카드로 지급받게 되고 사용기한은 경기도와 마찬가지로 831일까지다.

 

다만 정부의 재난지원금 신청 기간은 아직 남아 있다. 수원시 495346가구 중 481481가구가 신청해 아직 13865가구가 신청해야 한다.

 

818일까지 주소지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수원페이 또는 선불카드를 지급받거나, 온라인 신청하면 수원페이를 받을 수 있다.

 

정부의 재난지원금 역시 831일까지로 사용기한이 정해져 있어 늦게 신청하면 사용 기한이 짧아지는 만큼 활용에 주의가 필요하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시와 경기도, 정부 등 코로나19 관련 재난지원금의 신청기간과 사용기한, 신청 방법이 상이한 만큼 시민들께서 잘 확인해 빠짐없이 신청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 김동관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