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찰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원서부경찰서 서호지구대의 ‘가정폭력 재신고율 제로율 달성’ 비결
- 수원서부서 서호지구대, 상담전종 여경 배치 및 여성긴급전화‧행정복지센터와 협업,가정폭력 피해자에 대한 맞춤형 통합 지원으로 지난 6개월간 추가 피해 방지 -
기사입력  2019/11/06 [13:15]   김명성 기자

 

     관계회의 모습

 

수원서부경찰서 서호지구대(대장 김준래)가 양육문제로 시간제 근무를 하는 여자경찰관을 가정폭력 상담 전종 경찰관으로 활용, 여성 긴급전화 1366· 관할 행정복지센터(서둔·구운)가정폭력 피해자 맞춤형 통합지원으로 실질적 가정회복 지원에 힘쓰고있어 화제다.

 

지난 412여성긴급전화 1366 경기센터, 서둔·구운동 행정복지센터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서로지구대는 6, 지난 6개월간의 지원결과를 발표했다.

가정폭력 피해자들의 치유와 건강한 사회인으로의 복귀, 범죄의 재발 방지를 위해 체결한 협약에 따라

 

서호지구대는 가정폭력 피해자에게 찾아가는 모니터링으로위기 가정 발굴 여성긴급전화 1366 경기센터는 전문가 출장상담 및 보호기관 연계서둔·구운동행정복지센터는 상담 장소 제공 및 맞춤형 복지 서비스 지원 등을 위해 유기적으로 협력했다.

 

서호지구대는 300여 가정에서 발생한 사건에 대해6회에 걸쳐 전화 모니터링을 하고, 그 중 정식 상담을신청한 28개 가정을 여성긴급전화 1366 경기센터와 연계했다. 1366 경기센터는심층 전화상담 48, 대면상담 18회를 실시하게 했다. 서호구대, 동행정복지센터 복지팀, 여성긴급전화 1366 경기센터가 기관별로 지원 가능한 분야에 대해 의견을 공유하며 피해자를 적극적으로 지원했다.

 

지난해 11월부터 20195월까지 22회의 가정폭력 신고이력이 있던 가정을 기초수급자로 선정해 경제지원뿐만 아니라 생활·상담 지원으로 가정 회복을 돕는 등 사회공동체와의협업을 통해 8 가정의 실질적인 가정회복을 지원했다. ‘재신고율제로화라는 성과도 거뒀다.

 

주민과 맞닿은 최일선 유관기관들이 공감대 형성을 통해 실질적인 가정회복 지원을 이뤄낸 합작품으로 사회공동체 협업모델을 제시한 사례라고 볼 수 있다.

 

아들로부터 가정폭력에 시달려 11222회 신고했던 A(65, )씨는 큰 기대 없이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서호지구대에 정식면담을 요청했는데 주민센터와 1366상담센터 직원분들까지 각 분야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해주고도와주셨다덕분에 아들 병원 진료 부담도 덜어졌고, 생활이나아지면서 가정회복 단계에 있다며 감사함을 표했다.

 

가정폭력 피해가정의 실질적 회복을 위해 서호지구대와 함께 노력했던 1366 경기센터 김경희(58) 상담팀장은 나비의작은 날갯짓이 날씨 변화를 일으키듯, 최일선 지구대에서 가정폭력피해자를 위한 정성스러운 노력이 실질적이고 원만한 가정으로회복하는데 있어초석을 다지는 계기가 되리라고 본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을 주도적으로 추진한 김준래 서호지구대장은 고정관념에서탈피해 지구대에서 추진한 기관 간 업무협약으로 피해자에심리적 안정감과 유대감을 형성했다면서 재신고 건수 제로화를 달성한것은 매우 고무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여경 선발비율 확대, 시간제 근무 여경 비율 상승에 대한 인력을 가정폭력 다발 지·파출소에 배치,지역사회공동체와 협력 솔루션을 구축해 내실있는 가정회복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 김명성 기자 

 

ⓒ knn.p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산의 테마관광(여름)
주간베스트 TOP10